AJU IP & LAW FIRM
 
 
 
 
 
HOME > 사무실소개 > Korean IP Report  > IP Updates
 

ajupatent   pm.6:26, Wednesday ( 136hit )
특허청, 아시아 13개국 특허청장 컨퍼런스 개최 - 아시아 국가간 지재권 협력에 관한 대전선언문 채택

아시아 지역 13개국 특허청장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특허청(청장 최동규)은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대전 특허청에서 ‘아시아 지역 특허청장 컨퍼런스(HIPOC)’를 개최했다.

‘고객 중심의 지식재산 서비스와 리더십’을 주제로 열린 이번 컨퍼런스에는 라오스, 말레이시아, 몰디브, 미얀마, 방글라데시, 베트남, 스리랑카, 아프가니스탄, 인도, 이란, 캄보디아, 필리핀, 파키스탄 등 13개국 특허청장들과 권선택 대전시장, 마리오 마터스 세계지식재산기구(WIPO) 사무차장 등이 참석했다.

그동안 특허청은 국제적으로 지식재산 분야를 선도하는 선진 5개 특허청(IP5)의 일원으로서 국제 지식재산 질서를 선도해왔다. 특허청 임현석 다자기구팀장은 “이번 컨퍼런스는 지식재산을 활용하여 경제 발전을 이룩한 우리나라의 경험을 아시아 지역 국가들과 공유하기 위한 것”이라고 말했다.

특허청은 기간이 만료된 특허를 활용하여 개도국에 적정기술을 보급하고, 개도국 상품의 부가가치 향상을 위해 브랜드를 개발하였다. 또한, 개도국 지식재산 역량 강화를 위한 WIPO 한국신탁기금을 통한 사업을 수행하고 국제 지식재산 전문인력 양성을 위한 지식재산 교육 콘텐츠를 개발해 왔다.

이번 컨퍼런스에서 13개국 특허청장들은 국민을 위한 지식재산 서비스와 이를 위한 정부의 역할에 대하여 토론을 진행하고, 지식재산이 국정의 중심에 놓여야 된다는 점에 인식을 같이했다.

이를 바탕으로 아시아 지역 특허청장들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국가발전 전략으로서 지식재산의 중요성, 지식재산 서비스 혁신을 위한 정부의 역할 및 지식재산 분야에 있어서 아시아 국가간 상호 협력 강화 등에 대한 공동 인식을 담은 대전선언문을 채택했다.

최동규 특허청장은 “국제 원조 수혜국에서 공여국으로 성공적으로 전환한 한국이 지식재산 분야의 주요 일원으로서 지식재산을 활용한 경제 발전 노하우를 아시아 지역 특허청들과 공유하고 싶다”고 말했다.


대한변리사회 kpaa@kpaa.or.kr

  ←  상표법 주요 개정 – 2017년 시행 내용 및 2018년 시행 예정 ajupatent  
  →  의약품 허가 관련 특허심판제도 안착 - 심판청구시기 선택은 세심한 주의 필요 ajupatent  
  목록  답변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zb